전민동 삼겹살 고깃집 사또구이돈

Author : 내가간다! 직접! 또잉- / Date : 2015.07.03 23:22 / Category : 어느날 갑자기


전민동 삼겹살 고깃집 사또구이돈

전민동에는 어지간한 밥집은 거짓말을 치진 않는다. 적어도 저렴한 내 입맛에서는 말이다.

그래도 유독 내가 잘 먹지 못했던 고기가 삼겹살인데.. 전민동에서 가본 삼겹살 고깃집 중에 유일하게 배탈이 나지 않은 집을 소개한다 ~?

ㅋㅋㅋ
ㅋㅋㅋ
ㅋㅋㅋ

오바인가?
아무튼 모두가 아는 그 체인점 하남돼지집 앞쪽에 있는 사또구이돈 이라는 고깃집이다!
(이름 맞나? 개인적으로 난 한번 갔다가 맹이나물인가 명이나물인가 돈주고 사먹어야 하는 것 보고 발걸음이 안간 곳.......(죄송))

아무튼 몇번 사또구이돈을 선배한테 말했더니 갑자기 오늘 가볼까? 하더라고 ~
당연히 콜 하고 모시고 갔지요.

자 뭐부터 시킬까?
삼겹살? 가보리살? 갈매기살?
갈매깃살이냐 갈매기살이냐..

갈매기살이라네 ㅋㅋㅋㅋ

형 뭐드실래요?
맥주? 쏘주?

.
.

"백세주 하나 주세요"

어 그래

처음 시킨 대패삼겹살..
굵기좀 봐.. 삼겹이냐.. 대패냐..
싸구리 대패가 아니다!

.
.
기본적인 반찬들이 솨라라락 나오기 시작하고 파절이와 마늘.. 상추 ..

뜨하! 그뒤에 나온 저녀석들은 무엇일까!

숙성 1년 정도의 기간을 기다려야하는 장아찌들..
이 맛있는 녀석이 기본 반찬으로 나오는 곳이다.
사또구이돈..
사또가먹고가는 고깃집이라는 건가..
갑자기 궁금.. (유치..)

요녀석은 여쭤본 결과.. 표고버섯부터 등등등
팽이버섯도 있었다?
아무튼 요 며칠 전 본 지식의 정석에서 돼지고기와 꼭 먹으면 좋은 음식 파트너로 표고버섯이 있었는데..

아 참고자료로 넣자!

기다려봐라!
내가 지식의 정석을 보여주마 ㅋㅋㅋ

함께 먹으면 좋은 음식을 어찌 알고 사또구이돈 사장님께서 이렇게 또 준비를 하셨는가 ~
.
.
감사합니다!
삼겹살 표고버섯! 짱짱맨

그래도 많은 블로거들이 하는 장난 좀 해볼까낭?
장난은 아니고 맛깔스러운 사진 하나 촬칵 ㅋㅋ

처음에는 내가 좋아하는 얇은 줄 알았던 대패삼겹살.. 그러나 ..전민동에 있는 사또구이돈은 굵은? 대패삼겹살이었다. 물론 삼겹살도 맛있다. 충분히 값을 하지만.. 대패가 삼겹살만큼 맛있는 고깃집은 몇곳 없을텐데..

아.. 아직은 체인점이 아니라서 사또구이돈 이라고 하면 전민동 밖에 없겠구나..

벌써 다 먹은 것인가?
아니다.. 정말 앞에 있는 찬을 좋아라하는 선배가 맛있다며 다 먹어버린 장아찌며 기본 찬들이다.

더 시켰다 ㅋㅋㅋㅋ
.
.

다른 고깃집과는 달리 비싸보이고 몸에 좋은 효소들로 무장한 장아찌들을 무한으로 시켜도 많이 먹고 가라고 편하게 또 챙셔주신다.

단! 여기서 매너! 하나 챙기자면..
우리 둘째 이모님이 식당을 하시는데..
힘들게 장아찌나 김치를 담아서 내 가게 방문하는 손님들한테 드리면 많이 시켜도 상관없지만 기껏 또 시켜놓고 다 안먹고 가는 건 기분도 나쁘고 음식도 버려야하고 .. 그런다니까

전민동 사또구이돈 가서도 같은 마음이실 것 같으니.. 다른 것은 몰라도 장아찌는.. 좀 ^^;;
시키년 다묵자.. 효소잖아 ㅎㅎ

노릿노릿 삼겹살.. 아니.. 삼겹살의 꽃? 갈매기살이다.. 정말 맛있다!

뭐 더이상 사또구이돈 홍보는 안해도 될테지..
몰랐는데.. 몇번 가다보니..
우리 연구소 백박사님도 자주 다시는 그런 깔끔한 음식집이었다.
캬캬

진정 안먹고 오면 꿈에 나올 그런 된장 찌개..
아 콩비지 시켰었나? ㅋㅋㅋㅋ
뭔지 모르것다.. 아무튼 엄청 맛나게 먹었었지!

선배도 맛있다고 선재가 내버렸다 ㅋㅋㅋ
.
.

#에필로그#

원래는 내가 전민동 고깃집 중 가장 추천한다며 사또구이돈을 추천한다고 노래 불렀었는데.. 마침 그날.. 일찍 가시길래..
선배님 일찍 가세요? 했더니 왜? 왜? 하시길래..
.
.
그냥요.. 했더니..
사또구이돈 가게?
먼저 말씀하셔서..

.
.
그래요 가시죠! 하고 내가 사려고 출발했는데 ㅋㅋㅋㅋㅋㅋ
.
.
가다가 보니..
형.. 저 지갑 없니요. 오늘 가방 안가져와서 없어요.

했더니


가방 뒤적 뒤적 하시다가 ~
난 지갑있어 가자 ~ 하시면서
사또구이돈에 가서 먹게되었다는 사실?

ㅋㅋㅋ
ㅋㅋㅋㅋ
ㅋㅋㅋㅋㅋ

아 졸려 잔다잉!


Trackbacks 0 / Comments 0

또잉-

어둠이 지나간다! 그리고 뜨거운 태양이 웃고 있겠지!

Search

Statistics

  • Total : 1,372,175
  • Today : 402
  • Yesterday : 668

Calendar

«   2018/12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Copyright © 쉼표, 하루 All Rights Reserved